창녕군전 군민 대상 자전거 보험 가입

창녕군, 자전거 안심하고 타세요

 

창녕군은 자전거 사고 피해를 보장하기 위해 전 군민을 대상으로 자전거 보험을 가입했다고 12일 밝혔다.

 

군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군민은 등록 외국인을 포함해 누구나 별도 절차 없이 가입되며 국내 다른 지역에서 발생한 사고에 대해서도 피보험 자격을 얻을 수 있다.

 

주요 보장 내역으로는 ▲자전거 사고로 사망 시 500만 원 ▲3%~100%의 후유장해 발생 시 최대 500만 원 ▲자전거 사고로 4주 이상의 진단을 받은 경우 10만 원에서 50만 원까지 지원된다.

 

또한, 자전거를 타다가 다른 사람의 신체·재산에 피해를 준 경우 변호사 선임비용 200만 원, 벌금은 최대 2000만 원 한도 내에서 보장하며 처리지원금은 1인당 최대 3000만 원 한도로 보장한다.

 

자전거 사고 시 보험금 청구서, 진단서, 주민등록등(초)본 등 증빙서류를 첨부해 보험계약사인 DB손해보험(☎02-475-8115)에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군 도시건축과 도시계획팀(☎055-530-1706)으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군민 누구나 마음 놓고 자전거를 탈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0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