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밀양시‘추석 연휴 종합대책 ’마련 - 9~12일 7개 분야 비상근무반 편성 -

밀양시는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종합대책을 마련해 분야별 세부추진 활동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중점 관리 대상인 분야는 △교통 △민생경제 △재해재난 △주민불편해소 △코로나19 확산방지 △나눔문화 등이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이동 제한 없는 명절 연휴를 앞두고 보건소, 응급의료기관 등에 24시간 비상대응 체계를 유지하고, 9시부터 17시까지 선별진료소를 운영하는 등 코로나19 재확산 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교통대책으로는 교통안전관리 강화 및 교통안전시설물 지도 점검, 방문객의 교통편의 제공을 위한 특별교통대책 상황실 운영 등을 추진하며 경제분야에서는 물가안정을 위해 추석 물가대책 종합상황실을 설치해 성수품 수급과 가격동향을 점검하고 불공정 상거래 행위를 단속한다.

 

또한 농ㆍ수ㆍ축산물 원산지표시 위반 행위를 특별단속하고, 대형마트, 편의점 등을 대상으로 생필품 및 추석 제수품목 등의 판매가격 표시실태를 중점 점검할 방침이다.

 

시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대형마트,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강화할 예정이며, 시민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상수도 비상급수체제 및 상황실을 운영해 수돗물 공급에 만전을 기하고 9월 9일과 12일에는 생활쓰레기를 정상 수거하는 등 신속히 대응할 계획이다.

박일호 시장은 “올해 추석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거리두기 없는 첫 명절인 만큼 어느 때보다 귀성객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추석 연휴 동안 7개 분야 61명의 직원이 상황근무에 임해 민원안내는 물론 사건사고 예방과 함께 사태 발생 시 효율적으로 대처해 시민이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0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