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추석맞이 밀양사랑카드 30억원 추가 발행

NEWS DESK
2022-09-05

밀양사랑카드 인기로 450억 원 조기 소진 예상, 30억 원 추가 발행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올해 발행한 밀양사랑상품권 800억 원이 조만간 소진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추석 전 시민들의 소비 부담을 줄이고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30억 원을 추가 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추가 발행은 카드형 상품권인 밀양사랑카드로 전액 발행 예정이다.

 

밀양사랑카드는 밀양사랑카드 앱 또는 판매대행 금융기관을 통해 구매(충전) 가능하며 기존 시행했던 10% 인센티브 지급과 월 개인 할인구매 한도(종이+카드 통합 월 80만 원)는 유지한다.

 

밀양사랑상품권은 지난 9월 1일 기준 732억 원이 판매되어 남은 68억 원도 이달 중 모두 판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후 소비가 증가한 가운데 물가상승 등으로 가계 부담이 늘면서 10% 할인 혜택을 주는 밀양사랑상품권 수요가 늘었다는 분석이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이번 밀양사랑카드 추가발행을 통해 추석맞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0 0

  최근기사

  카메라고발

  지역뉴스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