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진주 상평일반산단, 저탄소 그린산단으로 재탄생한다!

- 환경부 공모사업에 선정, 사업비 80억 원 확보-

 

진주시는 지난 7일 환경부의 ‘저탄소 그린산업단지 조성사업’ 공모에 진주상평일반산업단지가 선정되어 올해부터 2024년까지 3년간 국·도비 및 기금 등을 포함하여 8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저탄소 그린산업단지 조성사업’은 물 순환율이 낮은 노후산단에 비점저감시설 설치, 저오염개발공법(LID)을 적용한 도로포장 등을 통해 수질개선을 도모하며, 식생체류지·빗물정원을 설치하여 산단에서 배출되는 탄소배출량을 줄여 기후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진주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산단 내 도로측구 개선 및 식생재배화분 설치 ▲산단 재생사업으로 확보되는 주차장 및 공원부지에는 지하저류조와 식생체류지 설치 ▲침수가 잦은 구역에 도로 투수포장, 산업체 협력·연계사업으로 입주업체에 빗물정원 및 빗물저금통 등을 설치하여 노후산단을 저탄소 그린산업단지로 바꿔 나갈 계획이다.

 

진주시는 환경부의 공모에 상평일반산업단지가 선정되도록 진주상공회의소(회장 이영춘), 입주기업협의체(회장 윤두칠)와 수차례 회의를 통해 지역여건에 맞는 사업을 발굴하였다. 신청 후 지난 6월 환경부의 현장평가단이 진주시를 방문하였을 당시 사업의 필요성과 업체와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피력하여 공모사업에 참여한 지자체 중 가장 좋은 평가를 받았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상평일반산업단지가 환경부의 저탄소 그린산단 사업대상으로 확정됨에 따라 재생사업과 연계하여 열악한 노후산단의 이미지를 벗을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물 순환 회복과 친환경적인 산단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0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