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가장 많이본 뉴스

밀양시, 밀양아리나 12월 토요극장 송년대축제 열어

이만희
2021-12-03

- 12월, 가족모임은 풍성한 공연이 있는 밀양아리나에서 -


밀양아리나(이하 ‘아리나’) 12월 토요극장으로 ‘밀양아리나 송년대축제’를 한 달간 연다.

 

12월 아리나에서는 가족과 따뜻한 연말연시를 보낼 수 있는 버스킹 한마당, 연극, 콘서트, 전시행사, 성과공유회 등 풍성한 공연과 행사를 준비했다.

 

첫 번째 행사로 대경대 학생들의 음악과 연극으로 구성된 ‘제2회 대경대학교 한류문화제’가 스튜디오 1극장과 2극장에서 열린다.

 

4일에는 대학생들의 자작곡과 대중음악을 다양하게 편곡해 밴드음악에 맞춰 2시간 동안 19곡의 음악을 공연하는 ‘실용음악 콘서트’가 개최되고, 10일에서 18일까지는 <그류?그류!>, <사천의 선인>, <존경하는 엘레나 선생님>, <파란나라> 라는 코미디극, 서사극 등 다양한 장르의 연극이 오른다.

 

20일에서 26일에는 지역예술인들로 구성된 밀양아리나예술단 전시분과회의 전시 행사로 ‘아리나와 함께 하는 아름다운 동행’이 스튜디오 2극장에서 열린다.

 

전시분과회 소속 14명의 지역예술 작가가 도자기, 금속, 한지, 조소, 서양화, 오브제아트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작품 30여점을 전시한다.

 

23일 오후 3시 30분에는 ‘2021 버스킹 한마당’이 우리동네극장에서 열린다. 2021년 한 해, 매주 토요일 아리나를 흥겨움과 열정의 공간으로 만들어 주었던 밀양아리나예술단 공연분과 15팀, 139명이 그동안 활동했던 성과를 영상으로 보여주고, 다양한 버스킹을 통해 또 한 번의 감동을 준비하고 있다.

24일 오후 2시와 28일 오후 6시에는 스튜디오 1극장에서 송년연극 2편이 무대에 오른다. ‘크리스마스에 삼십만원을 만날 확률’과 ‘노래와 함께 딸에게 쓰는 편지’로 밀양시민극단 <아리나> 단원들이 준비한 공연이다. 아리나 단원들은 연극에 끼가 있거나 좋아하는 시민들로 구성된 극단으로 크리스마스와 연말의 설렘을 공연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부대행사로는 21일부터 26일까지 성벽극장 로비에 ‘2021 밀양아리나 공연포스터와 추억의 영화포스터 전시회’가 열려 공연과 행사를 관람하는 시민들에게 또 다른 추억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최근기사

  카메라고발

  지역뉴스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