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대중교통수단 코로나19 안전지대 만들기에 총력

윤상한
2020-03-13

- 대중버스 운행전, 1회 운행후, 운행종료 후 소독 실시 -

- 택시 손잡이 등 내부 전체 매일 수시 소독 -


밀양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감염병 확산 예방을 위해 대중교통수단인 시내(외)버스, 마을버스, 택시, 아리랑버스, 교통약자 콜택시 등에 대해 철저한 방역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고 12일 전했다.


대중버스는 매일 운행전 1회, 운행종료 후 1회 소독을 실시하고 버스 내부에 손독제를 비치하고 있으며, 택시도 손잡이 등 차량 소독을 수시로 실시한다. 이를 위해 시는 대중교통 운수종사자들에게 우선적으로 마스크,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수시로 배부한다.


또한 대중이 이용하는 시외버스터미널, 밀양역, 삼랑진역에는 열화상 카메라로 밀양으로 들어오는 이용객들의 체온측정을 실시하고 있다.


밀양시는 현재까지 관내 대중교통 이용을 통한 전염사례가 발생하지 않은 만큼 코로나 종료시까지 대중교통 방역 및 운수종사자 위생관리, 공중화장실 등 다중이용시설의 위생 소독을 철저히 할 계획이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최근기사

  카메라고발

  지역뉴스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